아기와 엄마 영양 아삭~ 하는 시기, 영양 듬뿍 주기

삼성서울병원 임상영양팀


아삭~ 하는 시기, 영양 듬뿍 주기


밥과 반찬을 골고루 냠냠~ 완료기 이유식 우리아이 영양 듬뿍 주기(생후12~24개월)


브로콜리 주먹밥

 


이유 완료기는 고형식에 가까운 유아식을 먹기 위한 준비단계입니다. 생후 1년 이후는 소화효소가 성숙되고 젖니가 어느 정도 나와 먹을 수 있는 음식의 종류가 다양해집니다. 밥은 진밥에서 서서히 일반 밥으로 진행하고 밥과 다양한 반찬으로 구성된 식사를 준비해 주고, 먹입니다. 이 시기는 배고플 때 먹고 싶은 음식에 대해 몇 마디의 단어나 “맘~마!”, ”얌~냠”, “냠~냠” 등의 특정한 소리로 먹고 싶다는 의사를 표현할 수 있습니다. 배가 부를 때는 고개를 젓거나 손으로 입을 가리는 등 그만 먹고 싶다는 의사를 표현합니다. 이유 완료기와 생후 24개월까지 적절한 영양섭취를 한 유아는 이후 성장해서도 좋은 영양상태를 유지하며 하루 세끼 성인식으로 정착해 나아갈 수 있습니다. 이 시기에 젖병을 지속적으로 유지하면 치아 우식증, 중이염의 원인이 되므로 젖병을 점차 끊어가도록 합니다.

 


이유식을 완벽하게 마무리하는 시기, 깐깐하게 알고 먹이기(완료기 이유식 / 생후12~24개월)


젖병을 쥐고 있는 남녀아기

 

유아의 건강한 뼈 성장을 위해 우유 및 유제품을 충분히 섭취해야 하지만 우유만 많이 먹이는 것은 영양불량을 초래합니다. 뼈 성장을 위한 적절한 우유 및 유제품의 섭취량은 모유, 우유 또는 유제품을 매일 약 500~600ml 정도가 좋습니다. 모유 수유하는 경우 생후 24개월 까지는 지속해도 좋지만 세끼 식사에 방해가 되지 않을 정도로 줍니다. 모유, 우유 및 유제품은 하루 약 500~600ml 정도로 2회 제공하며 규칙적인 3회 식사 사이에 제공합니다. 아이가 세끼 식사를 제대로 하지 않고 여전히 모유나 분유에만 의존한다면, 세끼 식사습관 패턴을 형성하기 어려우므로 규칙적인 식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모유나 분유의 양을 줄입니다.

 

하루 우유 섭취횟수 2회 + 식사횟수 3회. 오전에 식사, 수유 또는 우유섭취(컵사용), 식사 순으로. 오후엔 간식, 식사, 수유 또는 우유섭취 순으로 섭취한다.

 


오물오물 잘 먹는 예쁜 우리 아이,  다양한 맛의 세계로 초대할까요?

 

이유완료기는 특정한 식품에 알레르기가 있는 것이 아니라면 맵고, 지나치게 질기거나 단단한 음식, 단 음식, 질식의 위험이 있는 음식을 제외한 대부분의 음식을 먹을 수 있습니다. 생후 12개월이 지난 아이들은 잘 씹지 않고 그냥 삼키는 경우가 많습니다. 덩어리가 큰 음식을 잘못 삼키면 음식물이 기도로 들어가 숨이 막힐 수 있기 때문에 아이가 무언가 먹을 때는 음식을 잘 씹어 삼키도록 지도하고, 삼킬 때까지 부모님이 옆에서 잘 관찰해 주어야 합니다. 땅콩, 사탕, 캐러멜 등은 씹기 전에 덩어리째 삼킬 수 있어 피해야 할 음식이며, 떡, 어묵, 과일 등은 작은 크기로 잘라 먹도록 해야 하는 음식입니다.

 

냠~냠~ 먹을 수 있어요. / 잠깐! 아직 먹기 일러요.


 

 

 

현미 현미


이유기 초, 중, 후반에 걸쳐 쌀 미음을 잘 소화하였다면 이유 완료기에는 섬유소가 있는 현미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현미를 1시간 이상 불려 부드럽게 만들어 밥을 지어 줍니다.

 
보리 보리

보리는 섬유질이 풍부하기 때문에 장운동에 도움이 됩니다. 그러나 성장이 부진한 아이의 경우 씹기 힘들고, 열량 밀도 낮은 현미나 보리가 들어간 잡곡밥보다는 쌀밥으로 먹을 것을 권장합니다.

 
고등어 고등어

두뇌 발달을 돕는 DHA가 풍부한 등푸른 생선은 알레르기를 일으킬 위험이 있기 때문에 12개월 이후에 먹는 것이 안전합니다. 생선은 구워서 작게 잘라(1cm이하) 먹입니다

 
가지 가지

비타민E와 미네랄이 풍부하고, 칼륨과 수분이 이뇨작용을 촉진합니다. 영양 균형과 편식예방을 위하여 이유식으로 주는 것이 좋습니다. 잘게 다져서 동그랑땡에 넣거나 밥에 넣고 익혀 함께 먹입니다.

 
파프리카 파프리카

베타카로틴, 비타민C가 풍부하여 면역력을 높이는데 도움이 됩니다. 아이가 싫어하면 무리하게 억지로 먹이지 말고, 편식 예방을 위하여 작게 썰어서 다른 재료와 함께 먹이는 것이 좋습니다.

 
우유 우유

우유는 뼈를 튼튼하게 해주는 칼슘, 인 등 무기질이 풍부한 식품입니다. 하지만, 일찍 생우유를 먹이면 철 결핍성 빈혈, 비타민C, 필수지방산의 결핍, 우유 알레르기로 인한 장출혈 등의 문제가 발생할 가능성이 많으므로 생후 12개월 이후에 주는 것을 권장합니다.

태그
3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