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배의 성분

타르

담배의 독특한 맛은 바로 '담배진'이라고 하는 타르에서 나오는 것으로 타르는 유기물을 분해 증류하여 나오는 점성의 검은색 액체로서 대부분 석탄으로부터 만들어집니다. 타르는 43여 종의 발암물질을 포함하고 있으며 맹독성으로 적은 양으로도 작은 동물이나 곤충을 죽일 수 있습니다. 타르는 담배 연기를 통하여 폐로 들어가 혈액에 스며들어 우리 몸의 모든 세포, 장기에 피해를 주기도 하며, 잇몸, 기관지 등에는 직접 작용하여 표피 세포 등을 파괴하거나 만성 염증을 일으킵니다. 한 사람이 하루에 한 갑씩 담배를 피울 때, 1년간 모이는 타르의 양은 보통 유리컵 하나에 꽉 찰 정도입니다.

일산화 탄소(Carbon monoxide)

연탄가스중독의 주원인으로서 혈액의 산소운반능력을 떨어뜨려 만성 저 산소증 현상을 일으키고 이로 인해 동맥경화와 노화현상이 촉진됩니다.

니코틴(Nicotine)

니코틴은 아편과 같이 담배의 습관성 중독을 일으키는 마약성 물질로 담배에 중독시 끊기 어려운 이유도 바로 니코틴 때문입니다. 적은양의 니코틴은 뇌신경에 작용하여 안락감을 주고 각성효과가 있어 작업시에 일시적으로 창의력을 향상시키기도 하지만 말초혈관을 수축하여 혈압을 높이고 콜레스테롤을 증가시켜 동맥경화증을 악화시키고 소화기 궤양 등을 유발하기도 합니다. 담배 한 개피에는 약 1mg정도가 함유되어 있으며 50-60mg 정도로 사람을 죽이는 맹독성이 있습니다.

담배는 얼마나 우리 건강에 해로울까요?

담배로 인한 사망이 국내에서만 매년 3만 여명이며 이것은 교통사고로 인한 사망자보다 4배나 많은 수 입니다. 흡연으로 인한 암 종류만도 폐암, 후두암, 구강암, 방광암, 췌장암, 신장암 등 8가지에 달합니다. 기관지염, 폐기종과 같은 만성 폐질환은 물론이며 뇌혈관질환, 동맥경화 등의 심혈관계 질환을 유발하며 산모가 간접 흡연시는 유산, 전치태반, 저 체중아, 주산기 사망 등의 빈도가 매우 높아집니다.

흡연의 해로운 점

  • 담배에는 4,000여 개의 화학물질이 들어있으며 이중 40여 개는 암을 유발합니다.
  • 비흡연자 보다 폐암에 걸릴 확률이 높아집니다. 남자는 비흡연자의 22배, 여자는 비흡연자의 12배 정도 위험도가 높습니다. 폐암뿐 아니라 식도암, 구강암, 후두암 등의 발병률도 높습니다.
  • 흡연은 고혈압, 고지혈증 뿐 아니라 뇌혈관질환, 관상동맥질환, 복부 대동맥류, 말초혈관질환과 같은 혈관질환의 주요 위험인자입니다.
  • 담배연기는 기도뿐 아니라 식도를 통해 소화기관으로도 들어가기 때문에 소화기전반에 악영향을 줄 수 있으며, 단순한 속쓰림부터 소화기 암까지 그 종류와 진행 정도는 다양합니다.
  • 담배는 흡연자 본인뿐 아니라 주변사람에게도 불편감을 주며 간접흡연을 통해 건강을 해칠 위험이 큽니다.

금연의 이로운 점

  • 금연 후 5시간부터 혈중 일산화탄소 농도는 정상으로 감소, 혈중 산소농도가 정상으로 증가하며 금연 하루만 에도 심장마비의 위험이 감소합니다.
  • 심장질환, 만성기관지염, 폐암, 다른 종류의 암에 걸릴 위험이 줄어듭니다.
  • 신경 말단 기능이 회복되며 혈액순환 및 폐기능이 증가됩니다.
  • 주변에 있는 아이들을 비롯한 많은 사람들이 간접흡연으로 인한 피해로부터 벗어납니다.

담배의 성분과 신체에 미치는 영향

다음은 금연 후에 나타나는 금단증상과 호전의 증상입니다. 신체가 회복되는 과정이 금단증상으로 오인될 수 있습니다. 정확히 금단과 회복증상을 인지함으로써 금연의 성공률을 높일 수 있습니다.
흡연 후 신체변화
시간 반응
30분 후
  • 맥박이 정상으로 회복됩니다.
  • 혈압이 정상으로 돌아옵니다.
  • 손과 발의 체온이 정상으로 증가됩니다.
8시간 후
  • 혈액 속의 산소 농도가 정상으로 회복됩니다.
  • 혈액 속의 일산화탄소의 농도가 정상으로 저하됩니다.
24시간 후
  • 심장 발작의 위험이 감소됩니다.
48시간 후
  • 미각과 후각이 좋아 집니다.
  • 손상된 신경이 재생됩니다.
72시간 후
  • 호흡이 편안하게 됩니다.
  • 폐활량이 증가합니다.
2주에서 3개월 후
  • 폐기능이 30%정도 증가합니다.
  • 혈액순환이 호전됩니다.
1개월에서 9개월 후
  • 신체의 에너지가 증가 됩니다.
  • 점액질의 배출을 증가시켜 감염의 기회를 감소시키는 폐 자체의 능력이 강화됩니다.
5년 후
  • 폐암에 의한 사망률이 50%정도 감소하게 됩니다.
10년 후
  • 폐암에 의한 사망률이 비흡연자와 유사하게 감소됩니다.
  • 구강암, 후두암, 췌장암, 방광암, 식도암의 발생률이 감소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