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사정보 혈관조영실 - 복부계 시술

간동맥화학 색전술(TACE)

우리나라에서 많이 발생하는 간암은 간염의 합병증으로 발생되는 것이 많으며 초기에 진단 되고 치료되지 않으면 예후가 매우 좋지 않은 질환입니다. 치료방법으로는 외과적 간 절제술이 시행되고 있으나 영상의학과에서 시행되는 중재적 방사선 시술 중 하나인 간동맥화학 색전술로 외과적 절제술 못지 않은 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간동맥화학 색전술은 간동맥 중에서 간암을 공급하는 영양혈관을 가느다란 카테터로 선택하여 간암을 괴사시키는 항암제를 주입하고, 간암이 살 수 없도록 혈관을 막아주는 시술로 정상 간 조직은 크게 손상시키지 않으면서 암 조직만을 선택적으로 괴사 시킬 수 있습니다.
시술방법은 서혜부(사타구니)에 위치한 대퇴동맥을 통하여 카테터라고 하는 약 1.5mm정도의 관을 삽입하여 간동맥으로 접근합니다. 간동맥으로 카테터가 들어가면 혈관 조영제를 주사하여 간동맥 조영사진을 얻어 종양의 위치, 크기 및 혈액공급 양상 등 치료에 필요한 정보를 얻습니다. 치료방침이 정해지면 약 1mm정도 굵기의 카테터를 이용하여 종양으로 가는 동맥을 선택하여 항암제와 색전물질을 주입하여 시술하게 됩니다. 시술은 보통 1-2시간 정도 걸리며 환자의 혈관분지 양상과 종양의 동맥분지 분포가 복잡하면 좀더 많은 시간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간동맥화학 색전술
이 시술은 전신마취와 개복술에 따르는 위험이 없고, 치료 후 회복되는 기간이 짧으며 수술이 불가능한 경우에도 시술이 가능 한 장점이 있습니다.
다리의 시술 부위는 국소마취를 하여 큰 통증은 없으나 간암 조직으로 항암제를 주입하여 혈관을 막을 때 종양의 괴사로 인한 우측 상복부에 통증이 있을 수 있습니다.
시술 전 준비사항 및 주의사항은 일반적인 혈관조영술과 같으며 부작용으로는 시술 후 종양의 괴사로 인해 며칠간 식욕부진, 구토, 발열 및 상복부 통증이 지속될 수 있습니다. 또한 간암으로 인해 간 기능이 저하된 환자 중에서는 치료에 따른 간 조직의 괴사로 인해 간 기능이 급격히 나빠지는 간부전이 올 수도 있습니다. 간암의 치료는 재발이 흔하므로 보통 여러번의 치료를 요하게 되며 그 기간 및 횟수는 환자의 상태에 따라, 또 병의 진행정도에 따라 다릅니다. 그 시기는 주치의가 결정하여 알려드릴 것입니다.

경피적혈관성형술(PTA)

혈관성형술이란 X-선으로 혈관조영술을 실시하여 혈관의 상태를 진단하고, 협착이 있는 병변의 발견 시 혈관을 넓혀주는 치료방법을 말합니다. 혈관 협착 및 폐색의 원인은 주로 동맥경화증에 의한 지질 및 혈전이 동맥내벽에 침착 되어 동맥내경이 좁아지는 것으로 정상혈류에 장애를 발생시킵니다.
일반적으로 혈관의 내경이 50%이상 협착이 있으면 증상이 발생하는데, 하지의 혈관에 협착이 발생하면 걸을 때 통증을 유발하고 심한 경우에는 발가락의 괴사로 진행될 수 있으며 ,신장 혈관의 협착은 고혈압 및 신부전증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또한 뇌혈관의 협착은 뇌졸중(중풍) 발생의 중요한 원인입니다. 혈관의 협착 및 폐색은 경우에 따라 응급을 요할 수 있으며, 이 때 빠른 진단 및 치료가 요구됩니다. 중재적시술인 혈관성형술은 외과적 수술을 시행하지 않고 혈관 협착을 풍선카테터를 사용하여 치료함으로써 혈류를 개선 시키는 치료방법 입니다.
경피적혈관성형술
시술방법은 서혜부의 대퇴동맥이나 팔의 상완동맥을 천자한 후 유도철사를 협착된 혈관을 찾아 통과시키고, 유도철사를 따라 풍선카테터를 협착부위에 위치시켜 풍선을 부풀려서 협착부위를 확장 시킵니다. 혈관성형술은 짧은 길이의 협착부에 유용하며 풍선확장술로 충분한 혈류를 회복하지 못하거나, 시술중 혈관내막에 손상이 생기면 스텐트를 설치하는 것이 효과적입니다. 시술시간은 병변의 길이 및 위치에 따라 달라지나 보통 1시간 30분 정도 소요되며, 시술 전 8시간이상 금식이 필요합니다.
시술의 부작용은 확장되는 혈관이 파열될 수 있으며 혈전이 생겨 혈관이 막히는 경우가 있는데 발생율이 적으며, 혈관내막의 손상이나 재협착이 발생한 경우에는 스텐트를 설치하는 시술로 치료가 가능합니다.
 혈관성형술 및 스텐트 설치

위장관 스텐트 삽입술(G-I Stent)

위장관의 중재적 시술이란 인체내에 소화기관을 형성하는 식도, 위, 소장, 대장 등이 염증, 궤양, 수술 후 문합부, 종양 등으로 인해 폐쇄 되거나 협착 되었을 때 인공으로 제작된 기구인 풍선카테터와 스텐트를 사용하여 협착부위를 확장 시켜 주는 중재적 시술입니다.
식도는 입으로 먹은 음식물이 위로 이동되는 통로로 식도암, 수술후 협착, 그 밖의 약물 등의 원인에 의해 협착 될 수 있으며 주로 음식물을 삼키지 못하는 증상을 나타냅니다. 소장과 대장에서 협착의 주원인은 종양이며 대장이 폐쇄되었을 경우 대변을 보기가 힘들고, 장기간 폐쇄가 지속된 경우에는 장이 천공될 수도 있습니다.
이 시술에 필요한 시간은 30분에서 한시간 정도이며 식도, 위, 소장 등의 부위에 시술할 경우에는 구강과 인후부에 부분마취를 통해 환자의 고통을 줄여주며, 대장부위를 시술할 경우에는 마취 없이도 큰 고통 없이 시술할 수 있습니다.
시술은 일반적으로 가느다란 안내철사와 카테터를 이용하여 협착부위를 통과시키고 안내철사를 따라 풍선카테터를 협착부위에 위치시켜 풍선을 부풀리고 넓혀진 상태를 관찰합니다. 풍선카테터만으로 효과가 없을 경우 스텐트를 사용하는데, 스텐트는 인체에 해롭지 않은 스테인레스나 형상기억 합금인 나이티놀로 만들어지며 협착장기의 위치나 증상에따라 형태와 규격에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스텐트
스텐트도 풍선카테터와 같은 방법으로 협착부위에 위치시키고 원래의 형태로 확장시킵니다. 시술 후 식도, 위, 소장부위에 시술을 받은 환자는 2-3일간 자극적인 음식을 삼가하여야 하며 고형식을 잘 씹어서 잘게 부수어 섭취해야 하고, 대장부위에 시술을 받은 환자는 변을 볼 때 너무 힘을 주지 않도록 주의해야 하며, 무른 변을 볼 수 있도록 음식을 조절하거나 하제를 복용하여야 합니다.
합병증으로는 가능성은 극히 적지만 식도 및 위장관 파열, 통증, 출혈 등이 있을 수 있으며 설치한 스텐트가 이동하여 재협착이 생겨 다시 스텐트를 넣거나 수술을 하여야 하는 상황이 생길 수도 있습니다.
스텐트 시술

하대정맥 필터 설치술(IVC filter)

다리가 갑자기 붓는 경우, 보행시 장단지가 터질 것 같은 증상을 느끼는 하지 심부정맥 혈전증은 주로 움직임이 없는 장기간의 침상생활이나 골반강내 수술 후, 외상, 임신, 악성종양 등으로 발생하며 이외에도 피가 잘 굳는 선천적인 항응고 인자 결핍증에 의해서도 발생할 수 있습니다.
하지의 심부정맥에 혈전증이 발생한 경우 혈전 즉 피가 응고된 덩어리가 떨어져서 심장을 거쳐 폐로 들어가는 심각한 질환인 폐동맥 색전증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폐동맥 색전증은 생긴 범위 및 정도에 따라 무증상인 경우도 있으며, 호흡곤란, 가슴통증, 맥박수의 증가, 저혈압과 색전 부위가 클 경우 사망에 이를 수 있는 질환입니다. 연구결과에 의하면 폐동맥 색전증이 발생한 경우 10%에서는 1시간 이내에 사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하지정맥 혈전증이 발생한 경우 심장과 연결된 하대정맥에 혈전을 걸러주는 기능을 하는 필터를 설치하여 폐동맥 색전증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하대정맥 필터
시술방법은 목 부위의 내경정맥이나 서혜부의 대퇴정맥을 천자하여 하대정맥 조영술을 실시하여 정맥의 크기를 측정하고, 2mm정도의 카테터를 삽입한 후 카테터 내로 필터를 이동하여 신정맥 아래에 위치시킵니다. 시술시간은 30분 정도 소요됩니다.
시술 전 환자는 금식하여야 하고 시술 후에는 시술부위에 모래주머니를 올려놓고 4시간 침상안정을 취합니다.
시술 시 부작용으로는 아주 드문 경우로 하대정맥의 손상, 삽입된 필터의 위치 이탈과 시술 중 폐동맥 색전증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하대정맥 필터 설치

중심정맥 카테터 삽입술(Central venous catheter)

중심정맥이란 우리 몸에서 가장 큰 정맥인 대정맥을 말하며 인체에 분포되어 있는 정맥들은 모두 대정맥과 연결되어 있습니다. 상지나 하지의 혈관에 바늘을 삽입하여 투약하는 것이 일반적인 방법으로 이루어지고 있으나 환자의 상태에 따라서 또는 투약되는 약물의 안전성을 고려하여 목 또는 어깨의 혈관을통해 실리콘 재질의 카테터를 상대정맥에 삽입하고, 그 카테터를 이용하는 방법을 사용하는 것이 환자에게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중심정맥 카테터 삽입술이 필요한 환자는 항암제 투약 환자, 장기간 항생제 투약환자, 수혈 및 정기적 채혈이 필요한 환자, 혈관을 통해 영양분의 공급이 필요한 환자와 혈액 투석을 시행하는 환자에서 혈관손상을 최소화 시키며, 매회 실시하는 정맥주사로 인한 불편과 고통을 덜어주어 편리하게 치료를 받을 수 있는 시술입니다.
시술부위는 치료목적에 따라 달라질 수 있으며 보통 목의 경정맥과 팔 윗부분의 상지정맥 또는 쇄골하정맥이 주로 이용되고 있습니다.
카테터
시술방법은 시술부위에 부분마취를 시행한 후 초음파 또는 X-선 투시 영상을 보면서 가느다란 바늘로 혈관을 천자합니다. 혈관이 천자가되면 가는철사를 바늘을 통해 상대정맥으로 이동시키고, 이 철사를 따라 카테터를 원하는 위치까지 삽입하게 됩니다.
보통 시술은 30분에서 1시간 정도 소요되며 부분마취를 시행하므로 대부분의 환자에서 큰 통증없이 시술이 이루어집니다. 시술 전 4시간 이상의 금식이 필요하고 시술 후에는 출혈을 예방하기 위하여 시술부위에 4시간정도 모래주머니를 올려놓고 침상에서 안정을 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시술에 따른 부작용으로는 폐기흉, 색전증 등이 발생할 수 있으나 매우 드문 예이며 시술부위에 출혈에 의한 혈종은 수일 후에 대부분 조직으로 흡수가 이루어집니다. 삽입된 카테터가 당겨져 빠지는 경우나 카테터 내부가 혈전에 의해 막히는 경우 카테터를 제거해야 하므로 주의를 요하며, 카테터 관리에 대한 관리요령은 주치의 또는 담당간호사가 설명드릴 것입니다.

경피적담즙배액술(PTBD)

담즙배액술이란 담즙을 체내로 배출시키는 담도가 막혔을 경우에 시행되는데, 3mm정도의 카테터를 체외에서 삽입하여 간 내의 담도에 위치시킴으로써 정상적으로 배출되지 못하는 담즙을 체외로 배출시키는 시술입니다.
체내의 담도가 막히는 원인은 담도 또는 담도와 연결된 장기인 담낭, 췌장 등에 염증, 결석 그리고 종양 등이 발생했을 경우에 담즙배출에 장애가 생길 수 있습니다. 담즙은 간에서 생성되며 지방질 소화에 작용을 하는 황갈색의 액체이며, 이는 담도를 통하여 장으로 배출되는데 담도가 막히면 황달, 갈색소변, 오심, 구토, 식욕부진 등이 생기며 심한 가려움증을 호소하게 됩니다. 담도 폐쇄를 오래 방치하면 합병증으로 패혈증 등이 발생하여 사망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므로 빠른 처치가 요구되는 질환입니다.
시술방법은 담도 천자의 안전성을 기하기 위하여 초음파유도하에 가느다란 바늘로 체외에서 담도를 천자한 후 유도철사를 삽입하고, 이 철사를 통해 카테터를 담도 또는 십이지장에 위치시킴으로써 담즙을 체외로 배출시킵니다. 시술은 주로 우측 담도에 시행되는데 이 때의 천자부위는 우측 상복부 10번째에서 12번째 늑골 사이가 되며 환자의 상태에 따라 좌측 담도를 배액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다른 치료방법으로는 내시경을 통해 배액관을 체내에 삽입하는 방법이 있으나 삽입되는 관의 굵기가 작으므로 잘 막히는 단점이 있습니다.
경피적 담즙배액술 시술
시술 8시간 전부터 금식하여야 하며 부분마취하에서 시술시간은 약 1시간 정도 소요되고 시술도중 약간의 통증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통증이 심할 경우에는 시술전 또는 시술중에 진통제를 투약하여 통증을 감소시킬 수 있습니다.
증상이 호전되는 시기와 퇴원시기는 환자마다 차이가 있으며 시술부위는 약 1주일정도 통증이 있을 수 있고, 퇴원 후에도 카테터와 이에 연결된 배액 주머니를 달고 있을 경우도 있습니다. 개개인의 병명 및 상태에 따라 완치가 되거나 증상이 호전되는 기간이 다르므로 카테터의 제거는 주치의가 환자의 상태에 따라 결정하여 설명드릴 것입니다.
담즙배액술의 장점은 담즙폐쇄로 발생되는 황달, 가려움증, 패혈증 등의 증상을 큰 수술 없이 호전 시킬 수 있으며 경우에 따라서 배액관을 통해 담즙폐쇄를 유발하는 원인 질환을 치료할 수도 있습니다.
담즙 배액술의 주요 합병증은 출혈과 감염입니다. 그러나 시술 후 얼마간의 입원기간이 필요하므로 주치의가 자세히 관찰해 드릴 것 입니다.
 
태그
#간암
101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