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이야기 봄철, 눈건강을 지키기 위해서는?

 

봄철 황사•미세먼지 등으로 눈건강이 위협받기 쉬운 계절인데요. 눈건강을 지키는 습관과 눈에 좋은 영양소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1. 미세먼지·황사 발생 시 콘택트렌즈보다는 안경을 착용하세요!

미세먼지·황사 발생 시에 콘택트렌즈를 사용하면, 안구건조증과 충혈 등의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부득이하게 콘택트렌즈를 사용할 때는 다음과 같은 주의사항을 지키시길 바랍니다.

2. 눈 자주 깜빡이세요!

눈을 자주 깜박이면 안구를 촉촉하게 유지해주고 건조감이나 자극을 줄여줄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이나 컴퓨터, TV 화면을 주시하는 동안 눈은 깜박임의 횟수가 절반 정도로 줄어듭니다. 이는 눈물의 증발을 촉진해 건조하게 만듭니다. 눈을 20분마다 10번이상 자주 깜박이세요. 이를 통해 눈이 촉촉해지고 편안해짐을 느낄 수 있습니다.

3. 적당한 휴식을 취하세요!

휴식은 무엇보다 눈에 도움이 됩니다. 스마트폰이나 컴퓨터를 사용할 때 화면에 노출되는 시간을 최소화하세요. 장시간 디지털 기기를 사용해야 한다면 20분에 한 번씩 20초 동안 휴식을 취하세요. 먼 곳을 주시하거나 눈을 감고 이리저리 움직여주면 눈의 피로감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됩니다. 지속적으로 눈이 불편함을 느낀다면 디지털 기기의 사용을 자제하고 눈을 쉬게 해주세요.

4. 올바른 디지털 환경과 자세를 유지하세요!

디지털 기기의 화면이 너무 밝거나 어두우면 눈의 피로감이 증가하고 초점을 유지하기 어렵습니다. 주위의 조도에 맞게 화면의 밝기와 대비를 조절하면 눈의 긴장과 부담을 줄일 수 있고 눈부심으로 인한 불편함도 막을 수 있습니다. 또한 글자의 크기를 크게 하는 것이 눈의 피로도를 줄일 수 있는 방법 중 하나입니다. 나도 모르게 화면을 얼굴 가까이 하는 것도 있는데요. 이것은 좋지 않습니다. 화면은 40~50cm 정도의 거리를 두고, 화면의 중심이 눈높이보다 10~15cm 아래에 있는 것이 좋습니다. 실내 습도를 50~60% 정도로 적절하게 유지하고, 잦은 환기를 통해 실내를 쾌적하게 만드는 것도 중요합니다.

5. 정기적인 안과 검진을 받으세요!

 눈의 건강을 유지하는 좋은 방법은 정기적으로 안과 검진을 받는 것입니다. 매년 시력 측정과 함께 각막, 수정체,망막, 시신경 등 눈 상태를 종합적으로 점검함으로써 문제를 조기에 발견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1. 비타민 A & 베타카로틴
비타민A는 건강한 시력에 필수적인 영양소입니다. 베타카로틴은 비타민A의 전구체로 항산화 역할을 하며 백내장 및 노인기 황반변성 등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비타민A가 결핍되면 어두운 곳에서의 적응반응이 느려지는 야맹증이 생길 수 있습니다. 비타민A의 급원 식품으로는 달걀, 생선 기름, 동물의 간 등이 있고, 베타카로틴은 당근, 케일, 시금치, 토마토, 단호박, 고구마, 살구 등에 풍부하게 들어있습니다. 다만 베타카로틴을 별도의 보충제로 복용하는 것은 흡연자에서 폐암 발생의 위험성을 증가시킬 수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합니다.


2. 비타민 E
비타민E는 지용성 비타민으로, 강력한 항산화기능을 하여 세포를 보호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옥수수유, 올리브유, 대두유와 같은 식물성 기름과, 해바라기씨, 호두, 아몬드, 땅콩 등의 견과류 등에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습니다.


3. 아연
아연은 망막의 건강 유지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무기질로 눈의 대사에 필수적인 영양소입니다. 항산화제 역할을 하여 노인기 황반변성과 백내장을 예방하고 면역기능을 향상시킵니다. 급원 식품으로는 해산물(굴, 게)과 고기류(돼지고기, 닭고기, 소고기)와 콩류에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습니다.


4. 안토시아닌
항산화 기능이 뛰어난 안토시아닌이 풍부한 블루베리는 슈퍼푸드 중 하나로 눈 건강에 좋은 식품으로도 꼽힙니다. 블루베리, 가지 등 보라색 과일, 채소에 풍부한 안토시아닌은 강한 항산화작용으로 망막을 보호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5. 루테인
루테인은 눈으로 들어오는 빛, 특히 청색광을 걸러주는 필터의 기능을 하고 항산화 작용을 합니다. 비타민 C, E, 아연, 구리와 함께 연령관련황반변성의 진행을 억제하는 효과가 있음이 임상적으로 입증되었습니다. 하지만 눈에서 합성되지 않으므로 평소에 루테인이 풍부한 식품섭취로 보충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루테인은 시금치, 브로콜리, 케일 등의 푸른 채소와 옥수수, 단호박, 감귤류에도 풍부하게 들어있습니다.

 

눈의 건강을 지키는 것이 바로 삶의 질을 높여주는 중요한 일임을 잊지마세요!

 

태그
122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