쑥쑥 크는 10대 영양 과도한 당분은 아이를 흥분시킬 수 있습니다.

삼성서울병원 임상영양팀


과도한 당분은아이를 흥분시킬 수 있습니다. (ADHD1탄)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ADHD)가 무엇인가요?


책 위에 누워있는 남자아이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Attention Deficit Hyperactivity Disorder, ADHD)란 중추신경계에 뚜렷한 증상 없이 주의집중력 부족, 충동적인 행동, 과잉활동, 협동심 부족, 좌절을 견디지 못하는 증상을 나타내는 것을 말합니다. 이러한 행동특성은 만 3~4세에 나타나지만 취학 전에는 이러한 행동문제를 장애로 보기 보다 아이의 기질이나 성격으로 생각하게 되어 ADHD로 잘 판정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 하지만 지속적인 주의력이 요구되는 학동기가 되면 학습문제를 동반하면서 행동관련 문제가 부각되기 시작할 수 있다고 합니다. ADHD 국내 전체 유병률은 1.1%로 보고되었고 학령기 아동의 경우 5%로 보고되었으며, 서구에서는 적게는 3%, 많게는 20%까지 보고되고 있습니다.

 



ADHD 일으킬 수 있는 이유들이 있을까요?


<ADHD의 원인> 가정환경·부모와의 불화, 출산시 합병증(태아기 흡연), 식이요인, 유전·환경(색소, 납, 수은, 살충제)

 

ADHD의 원인으로 유전, 환경, 식이 요인(식품첨가물, 색소, 납, 수은, 살충제, 태아기 때 산모의 흡연)으로 인한 뇌 발달 저해와 신경 기능 손상, 영양소 섭취 실태와 부실한 식습관 등 다양한 요인이 있지만 가장 쉽게 영향을 주는 식이요인으로는 간식 속의 설탕 과잉 섭취, 카페인, 식이첨가물 등이 있습니다.

 




과도한 당분이, 우리아이를 흥분 시킬 수 있다고요?


설탕

 

과잉의 당분을 섭취하게 되면 이로 인해 급격하게 혈당이 상승하고 이를 낮추기 위해 인슐린이 많이 분비되므로 오히려 저혈당 증세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저혈당 증상은 포도당을 에너지원으로 쓴 중추신경계에 영향을 미쳐 과잉행동장애 현상을 가져올 수 있다고 추정하고 있습니다. WHO에서는 당분이 많이 들은 간식을 주로 섭취하는 어린이를 기준으로 당분섭취량을 총 열량의 10% 이하로 권장하고 있습니다.

 





총 열량의 10% 이하면 얼만큼 먹는 것일까요?

 

어린이의 단당류 하루 권장섭취량은 약 40~55g이하로, 영양성분표를 통해 확인해볼 수 있습니다.

 

단순당이 얼마나 들어있는지 확인해보세요! <영양성분표(1회 1/2개 제공량 (0g), 총 2회 제공량 (60g))> 열량 160kcal, 탄수화물 17g - 5%, 당류 16g, 단백질 2g - 3%, 지방 10g - 20%.

 




아이들이 좋아하는 간식 속에 숨은 단당류 함량 비교해 볼까요?


<간식내 당함량> 탄산음료(포도맛) 1캔(250ml) - 당 34g, 탄산음료(소다향) 1캔(250ml) - 당 30g, 오렌지주스 1병(250ml) - 당 29g, 콜라 1캔(250ml) - 당 27g, 바나나우유 1개(240ml) - 당 26g, 아이스크림 1개(200ml) -당 23g, 초코맛 우유 1개(200ml) -당 21g, 머핀 1개(130g) - 당 19g, 초콜릿 1개(34g) - 당 18g, 호상요구르트 1개(90ml) 당 12g, 막대사탕 1개(12g) - 당 11g, 액상요구르트 1개(65ml) - 당 10g.


어린이의 단당류 하루 권장 섭취량은 약 40~55g 이하입니다. 이는 하루에 달콤한 간식을 2개 이상 먹지 않도록 유의해야합니다. 앞으로는 내가 먹는 달콤한 간식 속에 얼마나 많은 당이 들어 있는지 비교하고 선태갛여 먹는 습관을 가져볼까요?

태그
#실신
44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