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이야기 봄에 주의해야 할 질환과 건강수칙

안녕하세요. 새 봄이 시작되는 3월, SMC 건강지기가 첫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황사와 높은 일교차에 적응하기 바쁜 나의 몸, 특히 면역력이 떨어지는 아이들과 알레르기 또는 호흡기 질환을 앓고 있는 분들에게는 3월은 고역인 날씨의 연속입니다.

특히 황사는 많은 질환의 원인이 되는 봄의 불청객이죠. 황사에 의한 질환들을 알아보고 미리 준비를 해야하는 시기입니다.

황사는 호흡기, 눈, 피부질환 등을 일으키거나 악화시킬 수 있습니다. 황사에 의한 질환으로는 결막염, 알레르기성 비염, 기관지 천식, 피부염 등이 있습니다.

 

황사가 심할 땐 가급적 외출을 하지 않는 것이 좋지만 불가피하다면 마스크를 꼭 착용해야 합니다. 미세먼지에 찌든 집은 걸레질을 평소보다 자주하도록 하며 외출 후에는 꼭 손을 잘 씻고 개인 위생관리를 꼼꼼히 하도록 합니다.

눈과 코의 건강을 위해서는 외출 시 보호 안경이나 마스크를 꼭 착용합니다. 외출 후에는 미지근한 물로 눈과 코 속을 씻어 오염물질을 제거해야 합니다.

천식 등 호흡기 질환을 앓고 있다면 역시 외출을 삼가는 것이 좋으며, 공기정화기와 가습기로 실내 환경을 보호해야 합니다.

 

얼굴에 먼지나 꽃가루 등이 남아 있으면 피부 알레르기가 생기기 쉽습니다.

외출 전에는 자외선 크림을 발라 피부를 보호하고 외출 후에는 미지근한 물과 저자극성 클렌징 제품으로 세안을 합니다.

겨울은 끝이 났지만 황사와 미세먼지라는 또 다른 문제가 우리의 건강을 위협하는 때입니다. 조금만 더 신경 쓰고 대비한다면 건강한 봄을 맞을 수 있겠죠?

 

※ 블로그에서 더 알아보기 → 건강관리 새창으로 보기

태그
#결막염,#알레르기성비염,#천식
4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