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단축키 목록

맨 위로

현재 페이지 위치 : 소아청소년센터 > 센터소개 > 뉴스

뉴스

글 내용
제목 “웃고 싶으면 연락해”웃음꽃 핀 어린이 환자들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09-05-06

내용

삼성서울병원, 5월 4일 대강당에서 환아들을 위한 다채로운 공연 펼쳐
(주)넥슨과 정준하·김원준·한민관·김재욱 등 특별참여로 환아들 함박웃음

삼성서울병원(원장 최한용)은 어린이날을 맞아 5월 4일 본관 1층 대강당에서 「2009년 건강한 어린이세상 만들기, 어린이 잔치」라는 모토로 입원 중인 환아들과 병원을 방문하는 어린이 환자들을 격려하기 위한 다채로운 공연을 마련했다.
삼성서울병원 소아청소년센터와 간호본부의 주최로 열린 이번 어린이날 행사는 병원직원들이 직접 환아들을 위한 춤과 노래 등 활기찬 격려 공연을 준비해 그 의미를 더했다.

특히, 이날 공연에서는 개그맨 정준하씨와 가수 김원준씨가 환아들을 위한 노래 공연을 마련했으며, KBS 개그콘서트에 출연 중인 인기 개그맨 한민관, 김재욱 씨가 코믹한 마술을 선보여 병마에 지친 환아들에게 밝은 웃음을 선사했다.

한편, (주)넥슨은 같은 날 삼성서울병원을 방문해 환아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를 펼쳤다. 소아병동을 일일이 돌며 카트라이더 캐릭터인 ‘다오·미찌’ 등의 복장으로 준비한 선물을 나눠주고, 즉석 사진과 페이스페인팅 이벤트를 마련했다.
최한용 원장은 “지금은 병원에서 건강한 몸을 위해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지만, 이번 행사를 통해 환한 웃음을 얻고, 밝고 건강한 아이로 성장하기를 바란다.”며 어린이날 행사 개최 소감을 밝혔다.

 

※ 사진설명
1. 어린이날을 맞아 최한용 삼성서울병원장이 소아환자들에게 용기를 북돋아 주고 있다.
2. 삼성서울병원 <2009 건강한 어린이세상 만들기, 어린이 잔치> 행사에 참여한 정준하, 김원준 등이 소아환자들과 함께 노래하고 있다.

목록